공공분야의 특성상 초기 비용 부담이 높아 중소기업들은 

섣불리 진입하기 어렵다. 이러한 이유로 정부에서는 공공안전과 

사회적 약자 보호와 같이 사회적으로 중요한 10대 ICT 융합산업을 중심으로 실증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정부와 지자체, 중소기업이 협력해 장애인이나 노인 등 사회적 약자들에게 편의를 

제공하는 다양한 시범사업들로서, 정부는 초기 개발 비용을 

부담하고 지자체가 실증비용과 장소를 제공한다. 민간의 

우수한 스마트 디바이스를 공공서비스에 우선적으로 적용해 

효용성을 검토할 수 있고, 중소기업들은 조기에 상용화 기반을 

마련할 수 있으며 확대 생산 및 타지자체로 확산도 가능하다.

4차 산업혁명시대의 공공 서비스는 사물인터넷이나 인공지능 등을 활용한 융합형 기술과, 네트워크를 통한 초연결 지능형 

공공디바이스를 중심으로 발전하게 될 것이다. 이를 위해 정부와 지자체의 역할은 단순한 자금지원을 넘어서 플랫폼을 

공급하고, 나아가 공공서비스와 복지 정책이 융합된 새로운 분야를 개척하는 역할로 확대돼야 할 것이다. 기업의 역할도 제품개발에 머물지 않고, 공공서비스 관련 정보와 지식을 수집하고 

공유하며, 방대한 데이터의 활용을 가능하게 하는 신 시장 창출 

쪽으로 변화해야 한다.

 정부가 공공 서비스와 관련한 정책과 규제에 미리 대비하고 

공공분야의 서비스 확대와 보급에 적극 나선다면, 4차 산업혁명 

시대의 경쟁력을 높이고 스마트 디바이스 산업 생태계를 

활성화하는 마중물 역할을 할 수 있을 것이라 믿는다.

 [기고문] 4차산업 혁명시대 공공디바이스의 필요성에서

  동아대 미디어디바이스연구센터장 강대성

공공 스마트디바이스 기술의 지원 필요성

INTRODUCTION

​공공디바이스 홍보영상

Short Version

 

PARTNER

​파트너

​주관

과학기술저정보통신부

주체

미디어디바이스연구센터

참여기관

전주시
용인시

참여기업

(주) 휴먼미디어테크
(주) 아바드
정보통신기술진흥센터
안동시
경상남도 소방본부
(주) 광진기업
로제타텍
동아대학교 산학협력단
포천시
봉화군
INNO CNS

CONTACT US

부산광역시 사하구 낙동대로 550번길 37 동아대학교 산학협력관 9층 미디어디바이스 연구센터

TEL: 051-200-6912/7371  |  kjsluke@dau.ac.kr